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5035 / E-Mail : hongbo@cnu.ac.kr

故 정심화 이복순 여사 26주기 추모식 거행

내용보기
故 정심화 이복순 여사 26주기 추모식 거행 사진1

김밥 팔아 모은 전 재산 충남대에 기부

매년 추모식 거행해 ‘김밥 할머니’의 기부정신 알려

 

충남대가 故 정심화(正心華-법명)이복순 여사의 제26주기 추모식을 엄숙하게 거행했다.

충남대는 8월 7일(화) 오전 9시 30분, 정심화국제문화회관 로비와 대전시 동구 추동 고 이복순 여사의 묘소에서 오덕성 총장을 비롯한 대학 보직자들과 유가족 및 정심화장학회 장학생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6주기 추모식을 거행했다.

‘김밥 할머니’로 세상에 잘 알려져 있는 이복순 여사는 김밥 판매와 여관을 경영하면서 평생 근검절약해 모은 현금 1억원과 시가 50여억원 상당의 부동산을 지난 1990년 충남대에 기탁했다.

이 기부금을 토대로 충남대에는 1991년 1월 정심화장학회가 만들어졌고, 이복순 여사는 92년 8월 7일 향년 79세의 일기로 별세했다.

이복순 여사의 재산 기부는 당시 사회적으로 커다란 반향을 일으키며 국내 기부문화의 효시가 됐으며, 국민훈장 동백장, 대전개발 대상, 대전시문화상 등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0년에는 초등학교 4학년 1학기 국어 교과서에 이복순 여사의 기부정신이 실리기도 했다.

충남대는 고 이복순 여사의 높은 뜻을 기려 5억원의 장학기금을 마련, ‘재단법인 충남대학교정심화장학회’를 영구히 운영하고 있으며, 1992년부터 2018년 1학기까지 402명에게 6억 6천여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해 오고 있다.

충남대는 26년 동안 매년 추모 행사를 거행하며 고 이복순 여사를 기억하고 숭고한 기부정신을 알리는 일을 이어오고 있다.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6991)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