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언론속CNU

twitter
facebook
print

[중도칼럼=손종학 교수] 그대 그런 친구인가, 그런 친구를 두었는가? <2018.10.11. 중도일보>

  • 작성자서진은
  • 등록일2018-10-11
  • 조회수33
  • 파일
내용보기

지난여름은 정말 더워서 힘들었다. 1994년 여름의 폭서 이후 사상 최고의 무더위였다고 하니 폭염이라는 말을 사용해도 전혀 어색하지 않다고 할 수 있다. 에어컨 바람을 썩 좋아하지 않는 필자도 머리에서 열기가 뿜어 나오는 것 같은 느낌에 어쩔 수 없이 인공 냉방장치의 신세를 피할 수가 없었다. 여름이 위대했다고 고백한 어느 시인의 말이 이번 여름만큼은 왠지 진리의 말로 들리지 않고 이 더위를 이겨낸 내가, 아니 우리 인간이 위대한 것인지도 모르겠다는......[기사원본보기]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5015)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