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5035 / E-Mail : hongbo@cnu.ac.kr

최유성 교수, 진주조개 형성 비밀 밝혀냈다

내용보기
최유성 교수, 진주조개 형성 비밀 밝혀냈다 사진1

포스텍과 공동 연구 ‘Science Advances’ 논문 게재

 

응용화학공학과 최유성 교수와 포스텍 차형중 교수 공동연구팀이 진주층을 구성하는 무기물 성분인 탄산칼륨 미네랄이 만들어질 때 진주조개 단백질이 어떤 역할을 하는지 밝혀내는데 성공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세계적 학술지인 사이언스(Science)의 자매지인 ‘Science Advances’에 게재됐다. 최유성 교수는 이 논문의 공동교신저자다.

공동연구팀은 유전자 재조합을 통해 진주조개 단백질인 'Pif80'으로 탄산칼슘 전구체를 형성하고 저장하는 과정을 규명했다.

특히, 'Pif80'이 다각형 판 모양의 탄산칼슘으로 만들어진 진주층을 형성하는데 유기물인 단백질이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탄산칼슘 미네랄을 주성분으로 구성된 진주층은 일반 탄산칼슘 보다 100~1000배 단단해 새 생체 재료로 주목받고 있다.

진주조개는 진주층을 만들기 위해 탄산칼슘 전구체를 조개의 내장 덩어리를 둘러싼 외투막의 상피세포에 저장하는 것으로 알려져 왔으며, 탄산칼슘 전구체가 세포 안에서 매우 불안정한 상태를 보여 진주조개가 어떻게 이를 안정화하는지는 의문으로 남아있었다. 전구체란 생명체의 물질대사에서 반응이 일어나기 전의 원료물질을 말한다.

이번 연구는 진주층 바이오미네랄 형성 조절 과정의 전반에 관여하는 진주조개 단백질의 핵심 역할을 규명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으며 앞으로 인공뼈, 인공치아 등 진주층을 이용한 새로운 생체 재료 개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6991)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