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5035 / E-Mail : hongbo@cnu.ac.kr

대전인문학포럼, ‘1919년 이후 100년, 인문학의 기록과 기억’ 개최

내용보기
대전인문학포럼, ‘1919년 이후 100년, 인문학의 기록과 기억’ 개최 사진1

3.1 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맞아 의미있는 주제
 

지역의 대표적인 인문학 강좌인 대전인문학포럼이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의미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대전인문학포럼은 4월 2일(화) 오후 2시, 인문대학 문원강당에서 한국영토학회 이상태 회장을 초청해 ‘독도는 영원한 한국 땅’을 주제로 특강을 개최한다.

대전인문학포럼은 이번 학기 ‘1919년 이후 100년, 인문학의 기록과 기억’을 주제로 총 5개의 특강을 준비했다.

지난 3월 19일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이기성 교수의 ‘일제강점기의 고고학’을 시작으로 '독도는 영원한 한국 땅(4월 2일, 이상태 한국영토학회 회장)', '상실과 회복, 디아스포라의 무대(4월 16일, 윤금선 동덕여자대학교 교수)', '미결의 역사, 지연된 시도(4월 30일, 전찬일 영화평론가)', '세계사의 눈으로 보는 대한민국 임시정부(5월 14일, 김희곤 안동대학교 교수)' 등 포럼을 이어나간다.

이번 학기 포럼은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1919년 이후 100년, 인문학의 기록과 기억’을 주제로 다루고 있어 의미가 깊다.

한편, 대전인문학포럼은 인문학에 대한 관심이 거의 없었던 지난 2005년 ‘인문학 부활’을 기치로 걸고 시작돼 매년 학기 중 격주(화요일)로 강연이 이어져왔으며, 150여회가 진행되는 동안 철학자, 역사학자, 인문학자, 과학자, 대중문화인 등의 격조 높은 강연으로 충남대 구성원은 물론 지역민들로부터 사랑받는 대표적인 인문 강좌로 자리 잡았다.

문의 : 대전인문학포럼, 821-6955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6991)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