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5035 / E-Mail : hongbo@cnu.ac.kr

제1회 충남대 대덕공공쟁책포럼 이해찬 총리 초청 강연회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06-10-11 12:10:00
  • 조회수776
  • 첨부파일
내용보기

‘참여정부 3년 성과와 향후 과제’ 주제로 강연
충남대 공공정책대학원대학 설립에 긍정 영향 줄 듯



 지역의 지적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충남대학교가 창립한 ‘대덕공공정책포럼’에 이해찬 국무총리가 첫 번째 강연자로 나선다.

 충남대학교는 1월 24일(화) 오후 6시 유성호텔에서 이해찬 국무총리, 열린우리당 권선택 의원, 심대평 충남도지사, 염홍철 대전시장 등 지역의 지도층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회 ‘대덕공공정책포럼’을 개최한다. 이날 포럼에는 이해찬 총리는 ‘참여정부 3년 성과와 향후 과제"를 주제로 초청 강연을 펼친다.

 대덕공공정책포럼은 이번 첫 회 일정을 시작으로 매달 1-2회(3, 6, 9, 12월은 2회)씩 1년에 총 16회를 개최하며 국가 및 지역 발전의 비전을 제시할 수 있는 지도층 인사들을 연사로 초청할 계획이다. 첫 번째 강연자로 나선 이해찬 총리는 대덕공공정책포럼의 취지와 의미에 공감해 망설임 없이 응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지난 13일부터 회원을 모집하고 있는 대덕공공정책포럼에는 20일까지 열린우리당 권선택 의원, 심대평 충남지사, 염홍철 대전시장, 오광록 대전시교육감, 이춘희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 임주환 한국전자통신연구원장을 비롯한 각급 단체장과 대학 교수, 언론인 등 70여명의 지역 인사들이 참여의사를 밝혀왔다.

 대덕공공정책포럼은 지역 지도층 인사들의 상호교류를 기반으로 지역의 현안을 함께 풀어가고 지역혁신을 지원하는 구심점으로서?? 역할인 ‘지적 네트워크’로서의 기능을 하는 동시에 중앙 차원에서 이뤄지고 있는 정책의 흐름을 지역 인사들이 공유해 지역의 상황에 맞는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인재 풀’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충남대로서는 행정중심복합도시의 조성과 맞물려 설립을 추진 중인 (가칭)공공정책대학원대학을 위한 인적 네트워크와 지적 인프라를 마련하는데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양현수 총장은 “대덕공공정책포럼은 지역사회 지도층 인사들 간의 ‘생산적 지적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인재 풀’을 형성, 정책의 흐름을 지역 인사들이 공유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의 발전을 위한 정보를 공유하고 함께 고민하고 해결책을 제시하면서 지속발전 가능한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은 대덕공공정책포럼이 최초로 시도하는 것이기 때문에 더욱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2006. 1. 23>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6991)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