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5035 / E-Mail : hongbo@cnu.ac.kr

‘한국 창작오페라’ 세계에 알린다

내용보기
‘한국 창작오페라’ 세계에 알린다 사진1

‘CNU창작오페라중점사업단’ 발족 및 학술대회 개최

  

충남대학교가 70년 역사의 한국 고유의 오페라를 발굴하고 세계무대에 알리기 위해 발 벗고 나선다.

충남대 예술문화연구소는 12월 14일(금) 오후 2시, 인문대학 문원강당에서 ‘CNU창작오페라중점사업단(단장 : 전정임 교수)’ 발족식을 겸해 ‘한국 창작오페라 70년, 그 의미와 반성’을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학술대회는 ‘국가브랜드 오페라 프로젝트의 첫 수확<아랑>(전정임 CNU창작오페라충점사업단장)’, ‘창작오페라, 세계화의 가능성(장수동 한국오페라70주년기념사업회 추진위원장)’, ‘음악과 드라마, 강석희의 음악극 <보리스를 위한 파티>를 중심으로(이경분 서울대 객원연구원)’, ‘창작오페라 성공사례 분석:전후 일본의 오페라 유즈루(夕鶴)>(배묘정 충남대 강사)’ 등의 주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한국 창작오페라는 1950년 최초의 창작오페라인 ‘춘향전(현제명)’을 시작으로 70년에 걸쳐 약 150여편의 오페라가 창작, 공연됐다.

하지만, 한국 창작오페라 가운데 다수의 작품들은 무대에 오르지 못하거나 초연이 곧 종연이 되는 등 오페라가 대중화되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해외 무대에 거의 알려지지 못했다.

이와 함께 한국 창작오페라와 관련한 자료 역시 체계적으로 관리되지 못해 창작오페라 전반을 아우르는 학문적 연구도 거의 이뤄지지 않았다.

충남대 ‘CNU창작오페라중점사업단’은 한국 창작오페라의 글로벌화를 위한 이론적, 실제적 방안을 연구해 고유의 오페라를 발굴, 보전하고 세계무대에 알리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1단계로 한국 창작오페라 관련 자료 수집을 통한 한국예술 아카이브 구축, 한국 창작오페라 작품 연구를 통한 학술논문 발표 및 총서 발간, 한국 창작오페라 쇼 케이스 공연 및 DVD 제작 등의 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이후 2단계 사업을 통해 한국 창작오페라의 연구대상을 확장하고, 3단계로 세계화 기반을 마련하는 절차를 통해 한국 창작오페라를 국가 브랜드화 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충남대는 지난 9월 ‘2018년도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에서 예술체육 분야에 선정되며 이번 ‘CNU창작오페라중점사업단’을 발족하게 됐다.

문의 : CNU창작오페라중점사업단, 821-6918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6991)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