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7047 / E-Mail : hongbo@cnu.ac.kr

김민규 교수, 세계 최초 유전병 교정 강아지 복제 성공

내용보기
김민규 교수, 세계 최초 유전병 교정 강아지 복제 성공 사진1

순종견 돌연변이 유전자 ‘고관절 이형성증’ 교정 성공 

 

동물자원과학부 김민규 교수가 ㈜엠케이바이오텍, ㈜툴젠과 함께 세계 최초로 고관절 탈구를 일으키는 돌연변이를 교정한 래브라도 리트리버 강아지 2마리를 복제하는 데 성공했다.

동물자원과학부 김민규 교수와 반려동물치료기술개발 전문기업인 ㈜엠케이바이오텍, 유전자 교정 전문기업 ㈜툴젠의 구옥재 박사 연구진은 7월 28일, 네이처 자매지인 온라인 국제 학술지 ‘Scientific Reports’에 고관절 탈구를 유발하는 유전자 돌연변이를 교정한 래브라도 복제개 진(Gene)과 제니(Geny)가 태어났다고 밝혔다.

전 세계적으로 순종견의 품종 유지를 위한 근친교배로 인해 유전 질환을 유발하는 돌연변이는 계속 증가하고 있다. 고관절 탈구, 즉 고관절 이형성증도 그런 돌연변이 중 하나이다. 특히, 중대형견에서 매우 빈번하게 발생하는 대표적인 유전질환으로서 이 병을 앓는 강아지는 고관절이 제대로 발달하지 않고, 훨씬 빨리 닳아 통증은 물론 움직이기도 힘들게 된다.

이에 김민규 교수 공동 연구진은 이번 연구에서 고관절 이형성증이 있는 래브라도 반려견에서 피부세포를 채취한 후 프라임 교정이란 차세대 유전자 교정 기술을 통해 해당 돌연변이를 교정했다.

이번에 적용한 유전자 교정기술은 크리스퍼(CRISPR) 유전자가위 기술을 이용해 반려견의 유전적 돌연변이를 정상상태로 교정하는 방법이다. 크리스퍼 유전자가위 기술은 이미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고 있는 기술로, 해당 기술을 개발한 과학자들이 지난 2020년 노벨상을 받은 바 있다.

㈜엠케이바이오텍은 2019년 공동연구팀인 (주)툴젠으로부터 CRISPR 유전자가위 기술을 기술이전 받았으며, 이번 연구 결과를 토대로 반려동물의 유전질환 극복을 위한 기술을 실용화해 나가는데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김민규 교수는 “반려견에서 발생하는 대표적인 유전질환인 고관절 탈구 뿐만 아니라 순종 반려견에서 나타나는 다양한 유전적 결함을 교정할 수 있는 실마리를 찾았다”며, “아직 실용화 단계까지는 극복해야 할 기술적 한계들이 존재하지만, 현대인에게 있어서 가족과 같은 존재인 반려동물을 유전질환의 위험에서 해방시키고 더욱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아가도록 돕기 위해 기술개발과 실용화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계획을 전했다.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5015)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