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7047 / E-Mail : hongbo@cnu.ac.kr

자유전공학부 ‘다빈치 스타일’ 창간

  • 작성자주우영
  • 작성일2009-12-23 09:12:36
  • 조회수1884
  • 첨부파일
내용보기

1학년 새내기 기획, 취재, 사진 촬영까지 자체 제작



 충남대학교 자유전공학부 1학년 학생들이 한해 동안의 학과 생활을 정리해 잡지를 펴냈다.


 올해 첫 신입생을 뽑은 충남대 자유전공학부(학부장 차제순 교수)는 학생들의 창의성과 자발성을 높이는 학과 수업의 연장과 특별 활동의 일환으로 최근 ‘다빈치 스타일(daVinci Style, 편집위원장 서지혜)’ 창간호를 발행했다.


 다빈치 스타일은 자유전공학부의 학생들이 폭 넓은 분야에 대한 지식과 비판적인 사고능력 배양을 위해 다양한 분야의 책 읽기, 글쓰기, 말하기를 집중적으로 공부하며 생활한 1년간의 결과물 성격을 담고 있다.


 자유전공학부 11명의 학생들은 다빈치 스타일 편집위원회를 구성해 전체적인 내용에서 취재, 편집, 사진 촬영에 이르기까지 직접 발로 뛰며 잡지를 발간했다.

 

 이번 창간호는 아직은 생소한 자유전공학부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자유전공학부의 이야기를 학내교수 및 외부인사 특별기고문, 저명인사와의 인터뷰, 학생에세이, 포토에세이, 명저소개, 자유토론, 각종 여론조사, 입시정보, 진로소개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자유전공학부에 대한 소개와 함께 충남대, 서울대 등 4개 대학의 자유전공학부 비교 기사 등을 담아내 수험생들에게도 좋은 정보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지혜 편집위원장은 “1학년 새내기로만 구성돼 잡지 발행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어려움을 딛고 잡지를 펴내 기쁘다”며 “앞으로도 연 1회 이상 지속적으로 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0학년도 정시모집에서 자유전공학부는 인문·사회과학전공(인문계열) 27명, 과학기술전공(자연계열) 16명 등 43명의 신입생을 선발한다.


 □ 다빈치 스타일 관련 문의 : 821-8521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5015)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