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CNU뉴스

twitter
facebook
print
[게재문의]
홍보실 Tel : 821-5015,7047 / E-Mail : hongbo@cnu.ac.kr

최재을 교수팀, 비닐하우스형 식물공장 재배기술 개발

  • 작성자주우영
  • 작성일2011-04-25 08:04:51
  • 조회수1110
  • 첨부파일
내용보기
유기농 인삼의 하우스형 식물공장 재배기술 개발

“비용 절감, 도시재배, 무농약 재배 가능”



 이제 비닐하우스에서 유기농 인삼을 재배하는 시대가 열릴 것으로 예상된다.


 충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 응용식물학과 최재을 교수 연구팀은 유기농 인삼 생산기반인 ‘비닐하우스형 식물공장’ 재배기술에 성공했다.


 최재을 교수팀은 농업생명과학대학 내에 세워진 비닐하우스형 식물공장 연구동에 폐쇄형, 몽골형, 표준형 3가지 모델로 시험을 성공했다.


 폐쇄형 하우스식 식물공장은 온도조절용 냉난방을 설치하였으며, 몽골형은 비닐 자동개폐와 포그, 기본형은 비닐 개폐기로 온도를 조절하도록 하였다. 식물공장은 시설비와 관리비의 급증에 대비해 광원은 모두 태양광만을 이용하는 시스템을 갖추었다. 


 폐쇄형과 몽골형은 3단 재배에 편리하도록 50×31㎝ 크기의 스티로폼 포트를 이용하였으며, 표준형은 바닥에 재배하도록 했다. 현재 식물공장에는 3월초부터 출아(出芽)한 인삼이 자라고 있다.


 특히, 인삼의 경우 연작이 불가능하므로 연작재배를 할 수 있도록 상토를 사용하였고 염류장해와 환경오염을 방지하기 위하여 물만 공급하는 시스템을 갖췄다.


 국내에서 처음 개발된 이번 하우스형 식물공장은 앞으로 우리나라 식물공장의 실용화 기반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재배기술은 농가나 도시인이 재배할 수 있도록 최소의 비용으로 시설을 갖춘 것이 특징이며, 무농약으로 재배됨에 따라 뿌리뿐 만아니라 잎, 줄기도 모두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앞으로 하우스형 식물공장은 목적에 따라 대형 및 소형의 표준화를 통하여 저렴하게 공급할 계획이다.


 최재을 교수는 “밭에서만 재배가 가능했던 인삼의 하우스형 식물공장 재배가 가능해 짐에 따라 농가는 물론 도시에서도 최소의 비용으로 재배가 가능해 졌다”며 “무농약 재배로 뿌리뿐만 아니라 잎, 줄기도 모두 이용이 가능해져 부가가치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최재을 교수는 충남인삼 특화작목 산학협력단의 단장으로 인삼산업 선진화에 노력하고 있으며, 지난해 10월에는 한국작물학회로부터 작물학 분야 우수 연구자들에게 주어지는 한국작물학회로부터 청사작물학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 식물공장 : 식물이 자라는데 필요한 식물의 재배환경을 인공적으로 조절하여 농작물을 생산하는 시스템으로 병충해의 발생이 억제되고 공해 및 방사능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다.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5015)

관리자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