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언론속CNU

twitter
facebook
print

[세상속으로=김명주 교수]'신비스러운 현상'에 대한 단상 <2019.06.25.중도일보>

  • 작성자주우영
  • 등록일2019-06-25
  • 조회수240
  • 파일
내용보기

지난주 2박3일 동안 함께 공부하는 여성들 열 분과 함께 계룡산 주변을 여행했다. 여행은 '여신을 찾아서'의 저자인 김신명숙선생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계룡산은 통일신라 시대부터 서악(西岳)으로 신성시되었다. 게다가 신라의 시조신인 서술성모의 별칭 중 하나가 '계룡'이므로, 같은 이름을 지닌 계룡산은 필시, 불교와 유교로 윤색되기 이전 오래된 여신민속신앙의 흔적을 지니고 있으리란 선생의 추측을 기반으로 기획된 여행이었다. 우리는 갑사 신흥암의 천진보탑, 공주 곰나루의 웅녀사당, 부여박물관, 부소산성의 궁녀사, 대전가오동의 고인돌, 옥천 안터의 거북모양 고인돌까지 둘러보았다. 우리는 삼국시대부터 신성시되었던 천진보탑의 영락없는 여근 모양에 탄복했고, 곰나루 백사장에 대자로 누워 유구한 금강과 하나 되었고, 사비백제의 섬세한 아름다움에 깊이 매료되었다........[기사원문보기] 





페이지 관리자 | 대외협력팀(5015)

관리자메일